> 홍보 > 머쉬텍 소식
NO.163

노과학자의 마음을 설레게 하는 강원일보 2월 21일 자 29면

2020-02-25
노과학자의 마음을 설레게 하는 강원일보 2월 21일 자 29면
2020년 02월 23일. 오늘도 건강하게 일어나 이렇게 글을 올릴 수 있어 고마운 마음을 가질 수 있는 일요일로 인연이 있는 모든 분이 보람이 있는 하루를 맞이하시기 바랍니다. 오늘 또 하루를 선물 받았네요. 노과학자의 마음을 설레게 하는 2월 21일 자 강원일보 29면의 제목은 <[핫(HOT) 이사람] 면역력 증진 특효 동충하초 수십 년 연구 세계적 권위자 코로나 창궐 사태로 재조명. 성재모 횡성 동충하초연구소장·강원대 명예교수>로 사진과 <2016년 농촌진흥청은 동충하초의 면역력 증대 효과를 담은 연구결과를 발표했다. 이에 앞서 중국 청나라 의서 `본초종신'은 동충하초의 효능으로 “폐를 보호하고 심장을 튼튼히 해 기침과 출혈을 멎게 한다.”고 기술했다가 전해지니 현재 상황과 절묘하게 맞아떨어진다. 중국과 일본 등에서는 과거부터 동충하초 연구가 활발히 이뤄졌던 것에 비해 국내는 1980년대까지 연구성과가 극히 미미했다. 이런 철저한 외면 속에 국내 동충하초 연구의 문을 활짝 열어젖힌 사람이 성재모(75) 강원대 농업생명과학대학 명예교수다> 시작하여 #동충하초의 효능 #동충하초는 내 운명 # 당신이 최고 찬사 #면역력 강화는 필수로 <성 명예교수는 “나는 식물병리학을 전공한 사람이다. 식물 병은 정부가 강한 종을 개발하고 보급하며 이겨낼 수 있지만, 사람은 그렇지 못하다. 정부가 방역 환경을 컨트롤하며 피해를 줄이려 노력하겠지만 결국 스스로 이겨내야 한다고 생각한다.”라고 운을 뗐다. 이어 “사스(SAS)부터 메르스(MERS),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까지 진화하는 균에 맞서기 위해서는 면역력은 필수가 됐다”라며 “내 연구와 내가 키운 동충하초가 힘을 발휘할 수 있을 때까지 묵묵히 할 일을 하며 기다릴 뿐”이라고 말했다> 가 나의 마음을 설레게 하는 글로 끝을 맺는다. 오늘은 강원일보에 나온 기사를 사진으로 찍어 읽어 보기 쉽게 편집하여 올려놓고 오직 36년간 동충하초만을 연구하고 산업화한 인연공덕으로 인연이 있는 도반님이 면역력을 길러 건강하여 행복한 삶을 살아가기를 바라면서 자중하고 인내하면서 바르고 천천히 흔들림이 없이 그냥 가면서 성재모동충하초 재배와 산업화에 매진하려고 한다. 우리 모두 사는 동안 최선을 다해 후회 없는 삶을 살았음 좋겠습니다. 그저 물처럼 흐르는 인생으로 늘 행복하고 웃음 가득 찬 나날이 되기를 기원합시다. 더욱 건강하시고, 범사가 잘 되는 복을 누리시기를 기원합니다. 고맙고 고맙습니다.
#강소농 #강원대학교 #강원일보 #건강기능식품 #농촌진흥청 #금무도 #동충일기 #동충하초 #동충하초면역원 #머쉬텍 #머쉬텍동충하초연구소 #면역력 #산업화 #성재모 #성재모동충하초 #성재모동충하초건초 #성재모동충하초비로 #성재모동충하초생초 #식물병리학 #옥금무도 #옥종 #우주법계 #우한폐렴 #응용생물학과 #인류건강길잡이 #코로나
http://sungjaemo.com